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낭트쉼터

낭트정원에는 2009년 순천시와 프랑스 낭트시간 자매결연을 기념하기 위해 순천문학관 주변에 프랑스 빨래배, 장미정원, 포도원 등을 조성한 낭트쉼터가 있다.

한불수교 120주년 기념으로 프랑스 서부도시 낭트(Nantes)의 요청에 의해 순천시에서 우리나라 기술자를 파견하였고, 2006년 9월 낭트시에 위치한 그랑볼로트로 공원 내에 한국의 산천과 풍경을 재현한 ‘순천동산’을 완성했다.

그 후, 두 도시의 상호우호 교류 협력증진을 위해 낭트시에서는 낭트의 전통 목선인 빨래배를 기증하고 낭트시의 기술자들이 직접 이곳에 와서 ‘낭트정원’을 조성하였다.

순천시의 동천과 순천만의 유연한 곡선 흐름, 낭트시를 흐르는 루와르강과 에르드르강의 흐르는 모습을 모티브로 여러 종류 꽃들이 다양한 색깔로 어우러진 모습의 정원이 탄생했다.

낭트정원 화단에는 프랑스 정원의 상징인 장미를 비롯하여 수목, 초화류, 낭트시의 대표적 특산물인 포도밭이 조성되어 있다.

또한 낭트쉼터에서는 프랑스 음료인 뱅쇼를 맛 볼 수 있으며, 순천만에 살고 있는 생물들에 관한 영상도 감상할 수 있어 재미를 더해준다.

시설물 현황

  • 위치 : 순천시 대대동 1-3번지 일원(절강부지)
  • 시설규모 :
    9,081㎡(2,700평)
    장미원(642.4㎡/190평) : 장미 39종, 수목 16종, 초화류 35종 등
    프레리화단(936.3㎡/280평) : 초화류 3종
    빨래배(1,137㎡/340평)
  • 부대시설 : 잔디밭 및 산책로, 낭트쉼터, 목재데크, 안내판
순천문학관 사진

순천문학관 사진

낭트정원 빨래배

프랑스어로는 바또라브와르, 한국어로는 세탁선으로도 불리며 이름 그대로 빨래를 할 수 있게끔 만들어진 배를 말한다.
대략 20세기 초(1900년 무렵) 집에 세탁기는커녕, 수도시설조차 없었던 때 빨래를 하기 위해서는 강가에 있는 빨래터를 찾아다녀야 했는 데 빨래배가 바로 그런 빨래터의 일종이었다.
빨래터가 필요했던 차에 마침 운항을 하기에는 낡은 배들을 개조하여 배 안에 물을 퍼 올리는 시설, 물을 끓이는 시설, 빨래를 말리는 장소 등을 설치하여 한 장소에 정박시켜 빨래를 전문적으로 한 것으로 보인다.

QR CODE

오른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QR Code는 현재 페이지 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현재페이지로 연결되는 QR코드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 담당부서 : 순천만보전과 (061-749-6074)

만족도결과보기

공공누리의 제4유형

[출처표시-비상업적-변경금지]
출처표시/비상업적 이용만 가능/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 금지